무협-코트라-중진공 ‘2016 전자상거래 수출전략 종합설명회’

현장 전문가가 들려주는 ‘전자상거래 수출’의 모든 것

한국무역협회, KOTRA(한국무역투자진흥공사), 중소기업진흥공단이 함께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 진출을 위한 중소기업 지원 강화에 나섰다.

한국무역협회는 6일 오후 서울 코엑스에서 ‘2016 전자상거래 수출전략 종합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설명회에는 온라인수출에 관심 있는 기업 관계자 8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설명회는 한국무역협회, KOTRA, 중소기업진흥공단이 지난 8월 체결한 ‘전자상거래 원스톱 수출지원 시스템 공동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의 후속사업이다. 3개 기관은 △전자상거래 지원기관 협의회 구축 △온라인유망기업 300개사 공동 발굴 및 지원 △공동주관 행사개최 등 전자상거래 분야 개방형 협업 시스템을 운영중이다.

1부 강의에서는 장상식 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 실장이 주요 온라인 B2C 시장 현황소개와 국가별 소비자 트렌드를 기반으로 한 차별화된 마케팅 방법을 안내했다.

이어 이베이, 아마존 파워셀러 김태경 (주)리딩트러스트 대표는 본인의 성공사례를 기반으로 한 이베이, 아마존별 판매 성공 전략을 공유했다. 박병규 BS커뮤니케이션 대표는 중국 온라인 시장에서 성공핵심으로 ‘철저한 시장조사와 정확한 타겟팅’을 꼽았으며, 현지 인기 사이트를 활용해 마케팅 전략을 구사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2부에서는 주최 기관별 2016년 전자상거래 수출 지원 사업을 소개하고 중소·중견기업들의 활발한 참여를 독려했다.

최원호 한국무역협회 e-Biz지원본부장은 “3개 기관은 전자상거래 분야 긴밀한 공조체제를 유지해 유망 중소기업을 공동발굴하고 글로벌 온라인 수출 파워셀러 육성에 힘을 모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